메뉴 건너뛰기

2018 춘천 포스터 2절1.jpg2018 춘천 포스터 2절2.jpg

 

 

2018 춘천마임축제,
30년을 맞아 축제의 도시를 쌓아 올리다!!

 

 올해 30년을 맞는 춘천마임축제는 스토리, 커뮤니케이션, 테크놀로지라는 컨셉으로 일상의 도시를 축제와 예술의 도시로 탈바꿈한다. 


 춘천의 대표 거리예술축제 「2018춘천마임축제」가 5월 20일(일)~27일(일) 8일간 춘천 수변공원, 중앙로 및 춘천 전역에서 펼쳐진다.

 

 - 개막프로그램인 ‘물의도시;아!水라장’은 20일(일) 중앙로터리부근에서 춘천의 문화적 자원과 스토리를 활용한 공연과 시민들이 함께 춤을 출 수 있는 공연으로 진행된다. 

 

- 춘천의 봄바람을 따라 여행하는 ‘봄의도시’는 23일(수), 24일(목) 이틀간 춘천 문학공원에서 진행된다.

 

 -축제가 진행되며 타오른 열기를 마음껏 태워버리는 ‘불의도시;도깨비난장’은 25일(금)부터 3일간 밤샘난장으로 진행된다.

 

 - 극장공연은 축제극장몸짓에서 21일(월), 22일(화) 각 1회씩 공연한다.
공연내용은  ‘시르코 아에레오 & 토마스 몬스크톤’의 「더 아티스트」 이다.

 

 - 신진예술가들의 예술 활동을 지원하고자 올해 처음 신설되는 마임프린지는 22일(화) 13시부터 22시까지 KT&G 상상마당 일대에서 진행된다.

 

 - 그 밖에 찾아가는 공연, 체험프로그램 등등 다양한 이야기들이 관객들을 마지 할 준비가 되어있다.

 

“춘천마임축제”는 현대마임, 신체극, 무용극, 광대극, 현대서커스, 거리극, 야외 설치 퍼포먼스와 장소 특정형 공연 등 마임이라는 장르를 넘어 ‘몸, 움직임, 이미지’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수용하고 있는 공연예술축제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