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춘천영화제

2018.08.30 10:11

문화통신 조회 수:100

 

2.춘천영화제_개막식웹자보_최종.jpg

 

춘천영화제-상영시간표_0820.jpg

 

 

 

영화가 된다, 떠나는 순간,“여름의 끝자락

 

 

 

2018 춘천영화제가 8 30일 목요일 개막을 시작으로 총 4일간 춘천명동CGV 와 명동 브라운5번가

일대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를 맞는 2018춘천영화제떠나는 순간, 영화가 된다.”라는 캐치프레이즈와

함께여행이라는 테마로 더욱 흥미롭고 풍부한 프로그램을 가지고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올해 객원 프로그래머로 참여한 오동진 프로그래머는춘천’, ‘청춘’, ‘여행이라는 영화제 콘셉트에 맞는

영화 프로그램들을 관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개막작은 <설날>(감독 박형익)으로 선정되었다.

 

특히 개막작인 <설날>은 강원대학교 영상문화학과 출신의 감독이 춘천의 배우들과 춘천을 배경으로

촬영한 100% 춘천영화이기 때문에 더욱 감회가 남다르다. 또한 춘천을 배경으로 한 영화들을 다른

춘천 섹션과, 국내 미 개봉 신작 독립영화들을 비롯하여 여행 콘셉트에 걸맞은 해외 작품 포함

14 작품들이 상영될 예정이다.

 

전체 5 작품의 영화가 춘천명동 CGV에서 3 회 상영되며 관람료는 무료다.

 

 영화상영 외에도 영화제 상영작 감독들과 함께하는 GV(관객과의 대화)와 다양한 부대행사도

 

 

영화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