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울수록 더욱 뜨거워지는 겨울!

2016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대한민국 대표축제이자 CNN이 꼽은 겨울의 7대 불가사의 중 하나인 ‘2016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가 2016년 1월 9일(토)부터 1월 31일(일)까지 23일간 화천읍 산천어축제장 일대에서 이어진다.

연일 포근한 날씨로 다른 지역의 겨울축제가 대부분 취소되었지만 산천어축제는 특수공법을 이용해 행사장 얼음을 단단하게 얼려 차질 없이 개막했다.

 

산천어 전경.jpg

 

 

‘얼지 않은 인정, 녹지 않는 추억’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1만2천 개의 얼음구멍 아래 1급수에서만 사는 산천어를 매일 1~2톤가량 풀기 때문에 누구나 쉽게 손맛을 느낄 수 있다. 한 시간마다 벌어지는 ‘산천어 맨손잡기’는 산천어 축제의 또 다른 묘미. 차가운 얼음물 속에서 펄떡거리는 산천어를 잡아 올릴 때의 쾌감은 영하의 날씨도 잊게 해 준다. 잡은 산천어는 전용 구이통을 이용해 소금구이를 해 먹거나 회센터에서 싱싱한 회를 떠 먹을 수도 있다.

 

낚시 외에도 겨울을 만끽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이 준비되어 있다. 눈썰매와 봅슬레이, 세계 얼음썰매 체험존, 얼곰이성은 축제 기간 내내 운영되며 겨울문화촌, 세계 겨울축제 국제 심포지움, 방랑식객 임지호와 함께하는 산천진미, 창작썰매 콘테스트 등 문화행사도 연일 벌어져 화천을 찾은 관광객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산천어 일정.jpg

 

일시: 1월 9일(토)~31일(일)

장소: 화천읍 산천어축제장 일대

이용요금: 산천어 얼음낚시(12,000원)/ 산천어 맨손잡기(12,000원)/ 구이터 ․ 회센터(2,000원)

문의: 1688-3005

홈페이지: http://www.narafestival.com

 

* 사진 및 일정표 출처: 2016 화천 산천어축제 홈페이지